본문으로 바로가기
  •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찾기
  • 사이트맵
  • 전국뉴스
  • 울산뉴스
  • 뉴스데스크 다시보기
  • 뉴스투데이 다시보기
  • 뉴스제보
  • 앵커소개
베스트프로그램 : 굿모닝새아침 입니다
home Home : NEWS : 뉴스데스크
뉴스데스크
신고리 5·6호기 "사회적 합의 도출하겠다"
조창래    조회 : 113    작성일 : 2017-06-19
◀ANC▶
고리1호기 퇴역식에 참석한 문재인 대통령이
찬반 논란이 가열되고 있는 신고리 5·6호기에 대해 빠른 시일 내에 사회적 합의를 도출
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를 두고 중단 방침을 굳히기 위한 시간끌기라는 해석이 분분한 가운데, 서생 주민들은
새정부와의 직접 대화를 요구하고 있습니다.

조창래 기잡니다.

◀END▶
◀VCR▶

문재인 대통령은 고리 1호기 퇴역식에 참석해 계획 중인 신규 원전 건설은 전면 백지화
하겠다는 탈원전 입장을 분명히 했습니다.

하지만 신고리 5·6호기에 대해서는
울주군 주민들과 지역 정치권의 반발을 고려해 빠른 시일 내에 사회적 합의를 도출하겠다며,
신중한 입장을 취했습니다.

◀INT▶문재인 대통령
"지금 건설 중인 신고리 5·6호기는 안전성과
함께 공정률과 투입 비용, 보상 비용, 전력 설비 예비율 등을 종합 고려하여 빠른 시일 내
사회적 합의를 도출하겠습니다."

탈핵단체들은 새 정부의 원전 중심의 발전
정책 폐기를 환영하고 신고리 5·6호기 건설도 즉각 중단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INT▶황혜주 공동대표/탈핵 울산시민행동
"문재인 정부는 자신의 공약이었던 원전제로를 이루기 위한 신고리 5·6호기 공사 중단에서 부터 구체적인 탈핵로드맵을 짜야한다."

이에 대해 울주군 서생면 주민 700여 명은
퇴역식장 앞에서 집회를 갖고 신고리 5·6호기 건설 강행을 요구했습니다.

◀INT▶이상대 위원장/ 서생면 주민자치위
"신고리 5·6기는 주민하고 대화하고 난 뒤에 대안을 내놔야 한다 그렇게 생각합니다."

집회에 동참한 한수원 노조도 정부의
무조건적인 탈 원전 정책이 에너지 위기로
이어질 수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INT▶윤원석 수석부위원장/한수원 노조
"(유럽은) 원자력을 다시 짓는다는 쪽으로 방향이 선회하고 있고 중국만 보더라도 동해안에 28개를 신설하고 있습니다."

앞서 일부 학자와 관련 업계에서는
신고리 5.6호기는 기존 원전보다 최신기술로
안전하게 설계됐다며 노후원전부터 중단하는
방안을 제시했습니다.

한편 신고리 5,6호기 건설이 중단되면
원전기본지원금 2천5백억원과 자율 유치
인센티브 천 500억원의 지급이 중단되게 돼
지역 경제에도 상당한 파급이 예상됩니다.
MBC뉴스 조창래//
리스트